감귤 유통업자인 아버지에게 감귤 인터넷 판매 제안 뒤 억대 거래 대금 횡령 40대 > 법원/검찰

더 나은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흥…


법원/검찰

감귤 유통업자인 아버지에게 감귤 인터넷 판매 제안 뒤 억대 거래 대금 횡령 40대
"제주지법, 징역 1년 2개월에 집행유예 2년 선고"

페이지 정보

DATE : 2021-07-27 11:39

본문

감귤 유통업자인 아버지에게 감귤 인터넷 판매를 제안한 뒤 억대 거래 대금을 가로채 생활비 등에 쓴 40대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27일 제주지법 형사1단독 심병직 부장판사는 횡령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3)씨에게 징역 1년 2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사회봉사 80시간을 명했다.


공소사실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9월 아버지 B씨에게 유통중인 감귤을 인터넷으로 판매하자고 제안해 B씨 명의로 통신판매업 신고를 한 뒤 감귤을 판매해왔다.

 
A씨는 그해 말 본인의 부인 명의로 아버지 몰래 또 다른 통신판매업 신고를 한 뒤 지난해 4월까지 총 67회에 걸쳐 아버지 소유의 감귤을 판매한 대금 1억4천600여만원을 부인 계좌로 송금받아 생활비 등으로 사용했다.


유상열 기자



더 나은신문

회사명 : 더 나은신문/법률행정신문   /   대표자 : 김진석  /   발행인/편집인 : 강신애
등록번호 : 서울 다 50552 , 서울 다 50571   /   등록일 : 2018.11.23 , 2019.1.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신애
주소 : 서울시 노원구 화랑로 449-7, 501호(공릉동)   /   TEL. 02-6489-0949  /   FAX. 02-6081-1541  /   E-mail. thenaeun11@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presson.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