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1월부터 방역체계 전환 검토 > 복지/사회

더 나은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흥…


복지/사회

정부, 11월부터 방역체계 전환 검토

페이지 정보

DATE : 2021-09-08 12:08

본문

정부는 전 국민의 70%가 코로나 백신 접종을 완료한 후인 오는 11월부터 방역체계 전환을 검토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8일 정례 브리핑에서 방역체계 전환 시점 관련 질의에 "11월부터는 본격적으로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들을 검토할 수 있는 상황이 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접종 후 면역이 형성되는 2주간의 시간을 언급하면서 논의 검토 시점을 '11월'로 제시했다.


손 반장은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다시 2천명대로 올라섰는데 기존 계획대로 방역체계 전환을 추진할지를 묻는 후속 질의에는 "방역 상황도 상당히 중요하다"고 답했다.


그는 "예방접종을 통한 전파 차단 효과와 위중증 감소 효과가 본격화하는 것과 맞물리면서 11월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을 적용하기 시작한다는 판단이기 때문에 그런 점에서 9월 방역 관리가 굉장히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손 반장은 코로나19와의 공존, 즉 단계적 일상 회복은 점진적으로 추진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의 방역 억제 효과가 미진해 방역체계 전환을 서둘러야 한다는 일각의 의견에는 "'현행 체계가 확산 저지력이 없고 영업시간 제한, 모임인원 제한이 무의미하다'는 주장에는 동의하기 어렵다"면서 "코로나19 자체가 사람 간 접촉을 통해 감염되고 있기 때문에 급격한 유행 증가를 억제하기 위해서는 이런 접촉을 차단하는 거리두기 조치는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손 반장은 이른바 '위드(with) 코로나' 전환 시기를 앞당겨야 한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예방접종이 확대됨에 따라 단계적으로 일상을 회복해야 한다는 방향성에는 충분히 동의하고 있다"면서 "(다만) 위드 코로나라고 표현한 개념이 거리두기를 급격하게 완화하거나 폐지하는 것을 의미하는 개념이면 그렇게 진행되기는 어렵고 단계적으로, 점진적으로 추진돼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용민 기자



더 나은신문

회사명 : 더 나은신문/법률행정신문   /   대표자 : 김진석  /   발행인/편집인 : 강신애
등록번호 : 서울 다 50552 , 서울 다 50571   /   등록일 : 2018.11.23 , 2019.1.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신애
주소 : 서울시 노원구 화랑로 449-7, 501호(공릉동)   /   TEL. 02-6489-0949  /   FAX. 02-6081-1541  /   E-mail. thenaeun11@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presson.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